Skip to menu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Update Delete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Update Delete
제목 세르비아 의료기기 시장동향 (기술동향자료)
발행일 2017.09.27
자료유형 동향보고서
정보제공 KOSEN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원문보기 http://www.kosen21.org/info/gtbReport/gtbReportDetail.do?articleSeq=GTB_0000000000068159&boardClass=&sciCode=&boardName=&searchCondition=&searchKeyword=&customStatus=&pageIndex=1

 

[유망] 세르비아 의료기기 시장동향
2017-09-04 김근모 세르비아 베오그라드무역관

- 초음파기기, X-Ray기기 등 의료기기 유망 -

- 현지 디스트리뷰터를 통한 시장 진출 필요 -

 

 

 

 시장규모 및 동향

 

  ㅇ 시장규모 및 전망

    - 2016년 세르비아 의료기기시장은 약 1억3000만 달러 규모

    - BMI에 따르면, 2016년 세르비아 의료기기 시장규모는 약 1억3000만 달러로 2012 14900만 달러 대비 지난 5년간 시장규모가 8.3% 감소함. 그러나 이것은 달러 대비 현지화 화폐가치 급락에 따른 것이며 현지화(RSD) 기준 시장규모는 2012년부터 지난 5년간 19.8% 성장함.

    · 현지화(RSD)/달러 환율: 88(2012)  115(2016)

 

  ㅇ 2020년까지 의료기기 시장규모는 약 1억6000만 달러대로 성장 기대

    - 2020년까지 세르비이 의료기기 시장은 약 1억6000만 달러 규모로 확대. 2012년부터 2020년까지 누적성장률은 8.7%, 연평균1%에 그치나, 현지화(RSD) 환산 시에는 누적성장률 48%, 연평균 6%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

 

세르비아 의료기기 시장규모

                                                                                                                                        (단위: 백만 달러, %)

2012

2013

2014

2015

2016

2017

2018

2019

2020

성장률(2012~2020)

171.7

194.7

149.0

138.6

133.7

136.6

141.7

148.9

162.0

8.7

                                                                                                                                        (단위: 천만 RSD, %)

2012

2013

2014

2015

2016

2017

2018

2019

2020

성장률(2012~2020)

131.1

127.9

140.6

150.8

153.7

159.4

167.7

178.6

194.4

48

자료원: BMI

 

  ㅇ 1인당 의료비 지출 18.8% 성장

    - 세르비아의 1인당 의료비 지출은 2012년 기준 559.7달러에서 2016 509달러로 연평균 4% 감소했으나, 현지화(RSD) 기준1인당 의료비 지출은 2012년 대비 2016 18.8% 증가했으며 국가 전체 의료비 지출 규모도 17.6% 증가함.

    - GDP대비 의료비 지출은 OECD 평균인 9.3%를 상회하는 9.6% 수준으로 지속적인 화폐가치 하락 및 낮은 경제성장률에도 불구하고 높은 편

 

세르비아 의료비 지출 규모 

구분 

2011

2012

2013

2014

2015

2016

성장률(2011~2016)

1인당 의료비 지출(US$)

624.3

559.7

628.4

637.1

524.1

509.0

18.4

국가전체 의료비 지출(US$ 억)

45

40

45

45

37

36

20

GDP 대비 의료비 지출(%)

9.7

9.9

9.9

10.3

10.0

9.6

0.1

정부 지출의료비 지출(전체의 %)

62.1

61.2

60.5

61.9

62.6

63.4

1.3

개인 지출의료비 지출(전체의 %)

37.9

38.8

39.5

38.1

37.4

36.6

1.3

주: 1인당 의료비 및 국가전체 의료비 지출 성장률은 현지화 기준으로 계산함

자료원: BMI

 

 유망 상품(HS Code), 대한 수입 규모 및 동향

 

유망 상품 수입규모

                                                                                                                                                (단위: 천 달러, %)

품목명(HS Code)

2012

2013

2014

2015

2016

증가율

(2016/2015) 

초음파기기(901812)

2,919

3,695

4,715

3,037

3,975

30.89

X-ray기기(902214)

3,733

1,169

1,910

1,274

1,774

39.25

자료원: ITC

 

대한 수입 규모 및 동향 

                                                                                                                                                   (단위: 천 달러, %) 

품목명(HS Code)

2012

2013

2014

2015

2016

증가율

('16/'15)

 

점유율(2016)

초음파기기(901812)

832

1,406

1,184

895

1,119

25.03

28.2

X-ray기기(902214)

0

24

0

6

127

2016.67

7.3

자료원: ITC

 

 선정 사유

 

  ㅇ 높은 전체 수입증가율 및 한국 제품 수입액

    - 초음파기기와 X-ray기기는 2015년대비 2016년 수입규모가 각각 38%, 46.2% 증가했음.

    - 전체 수입규모와 더불어 한국 제품의 수입규모 역시 크게 증가했으며 한국 제품의 점유율 또한 높음.

    - 전반적인 영상진단장비는 2015년 수입규모는 2430만 달러로 전체의 19%를 차지했음.

    - 미국, 중국, 독일 등 경쟁사들이 많으나 이 중 한국 제품의 수입 순위는 각 제품당 2위와 4위를 기록 중인 유망한 상품

 

 최근 3년 수입규모 및 상위 10개국 수입동향

 

초음파기기(HS Code 901812) 수입현황

                                                                                                                                                    (단위: 만 달러, %)

순위

국명

수입액

증감률

2016/2014

2016년

점유율

2014

2015

2016

1

중국

109

97

116

38.4

29.2

2

한국

118

90

112

23.5

28.2

3

미국

67

30

51

1.0

12.8

4

일본

73

21

41

26.9

10.3

5

노르웨이

20

22

20

30.1

5.0

6

이탈리아

20

8

16

4.1

4.0

7

이스라엘

18

11

12

13.3

3.0

8

오스트리아

23

16

11

37.8

2.8

9

네덜란드

4

3

8

160.2

2.0

10

독일

6

2

5

8.4

1.3

합계

472

304

397

9.4

100.0

주: 증가률은 현지화 수입액 기준으로 계산함

자료원: ITC

 

X-ray기기(HS Code 902214) 수입현황

                                                                                                                                                (단위: 만 달러, %)

순위

국가명

수입액

증감률

2016/2014

2016년

점유율

2014

2015

2016

1

독일

102

3

61

40.2

34.5

2

일본

24

6

52

116.7

29.4

3

프랑스

47

72

21

55.3

11.9

4

한국

0

0.6

13

-

7.3

5

미국

12

13

9

25.0

5.1

6

스페인

0

1.3

8

-

4.5

7

이탈리아

4

27

6

50.0

3.4

8

중국

15

17

29

93.3

16.4

9

헝가리

2

2

3

50.0

1.7

10

오스트리아

0

0

0

-

0.0

합계

192

128

177

7.8

100.0

주: 증가률은 현지화 수입액 기준으로 계산함

 자료원: ITC

 

 경쟁동향 및 주요 경쟁기업

 

  ㅇ 초음파기기(HS Code 901812)

 

수출 국가

제품

브랜드 및 제품모델

미국

브랜드명: GE Healthcare

모델명: Vivid E95

가격대: 11만 유로

중국

브랜드명: Mindray

모델명: DC-30

가격대: 1만2800유로

한국

브랜드명: Samsung

모델명: H60 V2.0-3P

가격대: 2만6000유로

자료원: KOTRA 베오그라드 무역관 자체 조사

 

    - 세르비아 초음파기기에 대한 수입 수요는 지난 2년간 9.4% 성장했으며 중국, 한국, 미국, 일본이 전체 시장의 80%를 차지

    - 한국산 제품이 유일하게 100만 달러 이상 수출되고 있으며 수입점유율 2위를 기록 중인 품목으로 시장 진입에 유리

 

  ㅇ X-ray기기(HS Code 902214)

 

수출국가

제품

브랜드 및 제품모델

미국

브랜드명: GE Healthcare

모델명: GE Healthcare Discovery XR656

가격대: 10만 유로

캐나다

브랜드명: Agfa Healthcare

모델명: DR400

가격대: 10만 유로

독일

 

브랜드명: Siemens

모델명: Ysio Max

가격대: 10만 유로

자료원: KOTRA 베오그라드 무역관 자체 조사

 

    - 세르비아 X-ray기기에 대한 수입 수요는 지난 2년간 7.8% 감소했으며, 독일과 일본 제품이 시장의 60%를 차지

    - 일본, 한국, 중국 등 아시아 국가로부터의 수입은 각각 100% 내외로 급증

 

 관세율, 수입규제, 인증절차 및 제도

 

  ㅇ 유망 상품들의 관세율은 높지 않은 편

    - 초음파기기와 X-Ray기기는 각각 1%, 3%의 관세가 부과됨.

    - 외과용캣거트의 경우 재질에 따라 관세가 1%에서 10% 사이로 부과됨,

 

  ㅇ 품질검사 및 등록 소요기간이 시장진출의 가장 큰 복병

    - 세르비아 당국인 ALIMS(Medicine & Medical Devices Agency of Serbia)를 통해 제품에 대한 취급을 허가받은 디스트리뷰터를 통해 세르비아 국내 유통이 가능하며, ALIMS 품질 검사 및 제품 등록에 소요되는 시간이 최소 3개월에서 최장 6개월 정도 소요돼 세르비아 시장 진출의 가장 큰 장애물이 되고 있음.

    - CE인증이 있는 경우 ALIMS의 허가를 취득하면 영구적으로 판매가 가능하나 없는 경우에는 제품 종류에 따라 판매 유효기간이1~3년만 주어짐.

 

  ㅇ 소량의 최소주문 수량(MOQ)

    - 세르비아 디스트리뷰터들은 규모가 영세해 소모성 제품에 대해서는 유럽 내 독일·네덜란드 등에 위치한 창고를 통해 통상 소량 주문하는 경우가 다수, 이 경우 1~2일 이내 수령이 가능

    - 또한 세르비아 인구 및 디스트리뷰터의 재고관리 능력을 이유로 거래 시, 최소주문수량(MOQ)은 상대적으로 낮은 편, 다만 세르비아의 구 유고연방 6개국(몬테네그로, 코소보, 크로아티아, 슬로베니아, 보스니아-헤르체코비나, 마케도니아) 전체를 커버하는 디스트리뷰터가 많으므로 주변국 동시 진출 가능

 

세르비아 의료기기 시장 유통구조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63 현지 유통업체에 듣는 멕시코 의료기기 시장(2017.09.27) 관리자 2017.11.23 9
» [기술동향자료]세르비아 의료기기 시장동향 (2017.09.27) 관리자 2017.11.16 11
61 [기술동향자료]중국 가정용 의료기기 시장동향(2017.09.27) 관리자 2017.11.16 28
60 [기술동향자료]코트디부아르 의료기기 시장동향(2017.09.27) 관리자 2017.11.16 26
59 2017년 보건복지부 주요업무 참고자료(2017.09.25) 관리자 2017.11.16 20
58 치매부담 경감 및 치매 극복을 위한 국가치매연구개발 추진(2017.09.19) 관리자 2017.11.16 13
57 ''''착용형 스마트기기’국제표준화 우리나라에서 시작!(2017.09.18) 관리자 2017.11.09 13
56 말레이시아 의료기기 산업동향(2017.09.14) 관리자 2017.11.09 22
55 OECD Health Statistics 2017(요약본)(2017.09.11) 관리자 2017.11.09 15
54 [유망] 우크라이나 의료기기 시장동향(2017.09.08) 관리자 2017.11.09 10
53 [유망] 중국 의료기기 시장동향(2017.09.06) 관리자 2017.11.09 23
52 치매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 등 보건복지부 소관 22개 법안, 8.31일 국회 본회의 통과(2017.09.01) 관리자 2017.11.09 7
51 2016 보건복지백서(2017.08.30) 관리자 2017.11.09 10
50 복지부, 의료기기 중국 현지화 진출 신호탄(2017.08.25) 관리자 2017.11.09 6
49 국내외 보건의료 리빙랩 사례 분석과 정책적 시사점(2017.08.17) 관리자 2017.11.09 24
48 [기술동향자료]캐나다 의료기기 품목별 시장 동향과 전망(2017.08.10) 관리자 2017.11.09 25
47 탄탄한 아르헨티나 의료기기산업, 하이테크제품으로 진출(2017.08.08) 관리자 2017.11.09 7
46 고학력 베이비부머와 고령층 일자리의 해부 - ‘실버칼라’의 현황과 시사점(2017.07.28) 관리자 2017.11.09 51
45 공동특별전 2030 미래도시 개막(2017.07.24) 관리자 2017.11.09 6
44 [기술동향자료]알츠하이머병(Alzheimer s disease) 글로벌 시장 분석 (2017.07.19) 관리자 2017.11.09 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